문화
 여행 _ 전남 곡성
 닉네임 : safety  2012-09-08 14:19:10   조회: 2781   
 첨부 : 압록1.jpg (1029789 Byte) 
전라선 차창 밖에는
섬진강의 인심과 별미가 가득

전라선은 전북 익산시와 전남 여수시를 이어주는 노선이다. 전북 지방의 산야를 달린 전라선은 전남 땅으로 넘어가면서 압록역과 구례구역으로 들어가기 전 곡성역을 만난다. 10여 년 전만 해도 3, 8일마다 열리는 곡성 5일 장날이면 기차역은 군산쪽 서해안과 여수쪽 남해안의 사람과 물산이 한데 모여 제법 흥청거렸다. 남도와 북도의 구수한 전라도 사투리도 곡성역에서는 한 가지 화음으로 섞였다.
1999년 새롭게 문을 연 곡성역 출입문 앞에는 ‘곡성역명 유래비’가 세워졌다. 백제시대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시대에 따라 곡성군 지명 변천 유래를 알 수 있게 해준다.
곡성역 플랫폼으로 들어가는 문 양쪽에는 매표소와 맞이방이 들어서있다. 매표소 앞에 세워진 열차시간표를 보면 곡성역으로 들어오는 첫차는 오전 6시 53분 익산행 무궁화호이고 막차는 새벽 2시 50분 여수행 무궁화호이다. 한편 운행시간 단축, KTX운행 등을 위해 선로를 곧게 펴는 작업이 이뤄지면서 구 역사는 1999년 자신의 임무를 신 역사에 넘겨줬다. 1933년 지어진 구 곡성역은 이제 섬진강기차마을로 화려하게 변신, 증기기관차에 대한 향수를 가진 관광객들을 반갑게 맞이하고 있다.
구 곡성역사에 가면 작은 안내판 하나가 발길을 멈추게 만든다. ‘이 건물은 섬진강의 모래를 운반하는 기능을 했던 간이역’이었다는 것이다.
섬진강기차마을의 핵심은 증기기관차 탑승으로 계절, 요일에 따라 하루 3∼5회 가정역까지 10km를 왕복으로 다닌다. 예전의 전라선 철길이 증기기관차의 선로로 활용된다. 하얀 수증기를 내뿜는 기관차 뒤로는 3량의 객차가 매달렸다. 가끔 울리는 기적은 향수를 자극한다. 레일바이크는 두 군데에서 탑승할 수 있다. 기차마을 안의 철로만 이용하는 레일바이크는 1.6km를 순환형으로 돈다. 1회 왕복에 20분 정도가 걸린다. 반면 침곡역부터 가정역까지 갈 수 있는 섬진강 레일바이크는 5.1km 거리를 달리며 섬진강을 왼쪽에 끼고 달린다. 30∼40분 정도가 걸린다.
예전의 곡성역에 생명력을 불어넣은 섬진강기차마을의 또 다른 명소는 장미공원과 섬진강천적곤충관이다. 4만㎡의 장미공원에는 1,004품종의 장미 3만7천여 주가 계절에 따라 번갈아 피고 지면서 저마다의 향기를 뽐낸다. 연못, 소망정, 분수, 유리온실, 미로원, 야외공연장, 파고라 등의 시설이 여행객들의 산책과 휴식을 돕는다. 장미공원 깊숙한 쪽에는 섬진강천적곤충관이 자리했다. 이곳은 섬진강 주변에서 살아가는 곤충의 세계를 배울 수 있어 초등학생들의 체험학습 장소로 알맞다.
곡성의 명찰로는 태안사와 도림사가 손꼽힌다. 태안사로 들어가는 진입로는 머리를 맑게 해주는 숲길이다. 계류를 가로 질러 세워진 능파각을 지나면 태안사 경내로 들어서게 된다. 태안사 연못에는 고려시대의 삼층석탑이 오롯하게 서 있는데 부처님의 사리가 모셔져 있다고 한다.
전라선을 이용한 곡성 기차여행 중에는 참게탕, 은어회, 은어구이, 돼지불고기(돼지숯불구이) 등의 향토음식을 맛보아도 좋다. 은어회와 참게탕, 매운탕을 맛보려면 섬진강과 보성강이 만나는 압록유원지 인근으로 가야 한다. 합수 지점에서 보성강 상류 방면으로 자그마한 강변길이 나있고 그 길가에 향토음식점들이 자리를 잡았다. 참게탕은 시래기를 듬뿍 넣고 때로 들깨를 갈아 넣은 육수에 살이 통통하게 오른 참게를 넣어서 20∼30분 간 푹 끓여내는데 얼큰하면서도 구수하고 시원한 맛을 자랑한다. 은어는 1급수의 맑은 물에서 바위의 이끼를 먹고 사는 민물고기이며 특유의 수박향이 인상적이다. 은어구이는 칼집을 낸 은어에 소금을 훌훌 뿌리고 숯불에 올려 서서히 뒤집어 가며 굽는다. 호남고속도로 석곡나들목에서 가까운, 석곡면소재지에는 돼지불고기집이 여럿 영업 중이다. ‘3대를 이어온 맛집’ 간판도 보인다. 주 메뉴는 석쇠에 구운 돼지불고기. 석곡 돼지불고기 맛의 비결은 식당에 따라 차이가 있겠지만 매실엑기스와 고춧가루를 넣은 양념장에 버무려 숙성시키는 것이 비결이라고 한다.
2012-09-08 14:19:10
222.xxx.xxx.221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2
  뮤지컬 - 그리스   safety   -   2012-12-26   3610
1
  신간안내 - 서촌방향 (저자 설재우 | 출판사 이덴슬리벨)   safety     2012-12-26   3703
0
  신간안내 - 낯선 사람 효과 (저자 리처드 코치 | 출판사 흐름출판)   safety     2012-12-26   3605
-1
  신간안내 - 항산화 밥상 (저자 주부의벗사 | 출판사 전나무숲)   safety     2012-12-26   3230
-2
  11월의 운세   safety   -   2012-11-06   3272
-3
  시가있는풍경-단풍드는 날 - 도종환   safety   -   2012-11-06   3327
-4
  전 시- 주명덕 : 시작과 시작   safety     2012-11-06   3672
-5
  영화-남영동 1985   safety     2012-11-06   3405
-6
  Book-미국의 아들 -저자 리처드 라이트   safety     2012-11-06   3522
-7
  뮤지컬-황태자 루돌프   safety     2012-11-06   3213
-8
  내마음의 詩 - 차마고도   safety     2012-10-16   3464
-9
  구박사의 이달의운세   safety   -   2012-10-16   3099
-10
  여행 _ 경기도 양평   safety     2012-10-16   3257
-11
  전 시-서울에서 살으렵니다   safety     2012-10-16   3338
-12
  영화-점쟁이들   safety     2012-10-16   3286
-13
  연극-여행   safety     2012-10-16   3152
-14
  신간안내-박선영 ‘오 마이 이미지’ 출간   safety     2012-10-16   3219
-15
  여행 _ 전남 곡성   safety     2012-09-08   2781
-16
  시가있는풍경-태풍과 풀잎(이경만)   safety     2012-09-08   2799
-17
  전 시-Now Dance   safety   -   2012-09-08   2599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51 | 52 | 53 | 54 | 55 | 56 | 57 
회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일로 10길 27 (구로1동650-4) SK허브수오피스텔 B동 901호  |  대표전화 : 02)866-3301  |  팩스 : 02)866-338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844  |  등록년월일 : 2011년 11월 22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선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세용
Copyright © 2011 안전정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afetyin@safety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