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여행]충남 금산
 닉네임 : safety  2012-07-16 10:55:26   조회: 2310   
배산임수 명당에서 인삼향 맡으며 별 헤는 밤, 인삼골오토캠핑장

오토캠핑장에도 명당 터가 있다면 금강변의 인삼골 오토캠핑장은 명당 중의 명당이다. 캠핑장이 들어선 곳은 용화리 금강변인데 뒤를 둘러싼 야산 줄기는 동서로 뻗어가면서 외부의 잡스런 기운을 막아주기에 충분하다. 캠핑장 바로 앞은 금강이 고요히 흘러가면서 기운을 북돋운다. 이런 곳을 바로 ‘배산임수’의 명당이라고 하지 않는가.
캠핑의 목적이 자연 속에서 하룻밤을 쉬어가며 잃어버린 나를 찾고, 허약해진 기운을 채우고, 가족과의 행복한 추억을 만드는 것이라면 인삼골 오토캠핑장은 자연 추구 여행객들에게 100% 이상의 만족도를 선사한다.
캠핑장에 접근하는 경로부터 알아보자. 대전-통영 간 고속도로의 금산나들목이나 금산읍내에서 충북 영동군 방면 68번 지방도를 탄다. 제원대교 앞 삼거리에서 우회전, 용화리로 들어가는 강변도로를 따르다가 용화마을에 이르러 우회전, 산중 마을도로를 이용하도록 한다. 용화마을에서 강변도로를 조금 더 타고 들어가면 예전 드라마 ‘상도’의 촬영세트장(지금은 없어짐)이나 마달피 야영장에 닿는데 아쉽게도 이 길은 영월 동강의 뼝대처럼 금강으로 튀어나온 강안 절벽지대를 휘돌아 인삼골 오토캠핑장에 이르지 못한 채 중단된다. 용화마을에서 요리조리 휘어지는 마을 안길을 약 1.5km 정도 지나면 드디어 금강변에 차분한 모습으로 들어선 인삼골 오토캠핑장을 만난다.
적당한 공간에 차를 세우고 캠핑장 구석구석을 산책해보자. 금강 본류와는 또 다른 물줄기를 가늘게 뽑아 캠핑장 북쪽을 흐르게 했다. 이 물줄기를 따라 산책 데크가 만들어져 캠핑생활을 지루하지 않게 만들어준다. 강변 정자는 쉼터이면서 전망대 구실도 한다. 강 건너편 마을은 부리면 신촌리로 인삼밭이 많은 마을이라서 한 차례 바람이라도 불면 캠핑장은 인삼 향기로 뒤덮인다. 강물 위에 잠수교가 놓여져 수위가 낮은 시기에는 언제든지 통행이 가능하다. 강변 자전거 길을 타면 적벽강까지는 약 11km 거리이다.
부지런한 캠퍼들은 동서로 길게 조성된 캠핑장의 안쪽 사이트보다 강변 사이트를 막영지로 정한다. 간이 테이블에 커피 한 잔을 올려놓고 잔디밭이나 접이식 의자에 편히 몸을 누이고 금강이 말없이 흘러가는 모습을 감상하기에 좋은 것이다. 때마침 해가 지는 시간대라서 금강 강물이 붉게 물드는 모습을 보게 된다면 인삼골 오토캠핑장을 찾은 캠퍼들로서는 두고두고 그날의 감동을 추억하지 않을 수 없다.
텐트 설치가 완료되고, 랜턴불을 밝히고, 바비큐 파티가 시작되면 인삼골 오토캠핑장은 활기가 넘쳐난다. 훈기가 도는 텐트 안에서 침낭 위에 엎드려 미처 읽지 못한 시집이나 수필집을 읽어도 좋겠다. 아니면 아무 것도 안 하고 뒹굴거려도 누가 뭐라 하겠는가. 잠이 쉽게 들지 않으면 밤하늘의 별을 찍어보자. 인삼골 오토캠핑장은 주변 빛의 간섭이 적어 별 사진을 찍어보기에 좋은 포인트이다.
이렇게 인삼골 오토캠핑장의 하룻밤을 즐기기 전후에 가볼 만한 금산군의 필수 방문지는 금산인삼관, 칠백의총, 금산향토관, 개삼터공원, 보석사 등을 들 수 있다.
금산이 인삼의 고장인 만큼 금산인삼관은 건물 전체에 인삼 스토리가 흐른다. 특히 3층의 인삼음식관이 흥미롭다. 인삼을 넣은 한국의 대표음식, 퓨전인삼요리, 인삼을 이용한 간식, 궁중음식과 인삼 등을 보고 있으면 절로 건강해지는 기분이 든다. 다음으로 가볼 곳은 칠백의총이다. 임란 때 의병들은 용화리 마달피에 말을 숨기고 붉은 황토흙을 강물에 떠내려 보내 추격해오던 왜군의 진로를 차단했다. 그러나 현재 칠백의총이 있는 구릉지대에서 무기의 열세와 중과부적으로 참혹하게 최후를 맞이했다. 현재 이곳에는 700의사의 전투 장면을 담은 기록화와 조헌선생의 유물 등이 보관 전시되어 있다.
금산향토관은 인삼약초의 고장 금산의 역사와 생활을 알기 쉽게 이해하고 체험해보는 공간이다. 역사실을 지나면 생활민속관으로 이어지는데 어른들은 옛날의 생활 유물들을 보면서 추억에 젖고 어린이들은 조상의 슬기를 배우게 된다. 금산 인삼의 유래가 궁금하다면 개삼터공원을 찾아간다. 현재 강처사의 초가집, 제를 지내는 개삼각, 강처사의 일생을 표현한 모형 등이 이곳에 설치되어 있다.
보석사 답사도 금산나들이를 풍요롭게 만든다. 1,100년 수령을 자랑하는 은행나무가 경내에 있어 좋은 휴식처를 제공해 주며 아름드리 전나무 숲길이 절경을 이루고 있다. 이 길을 걸으면 짙푸른 녹음이 뿜어내는 피톤치드에 몸과 마음이 한결 건강해진다.
<자료: 한국관광공사>
2012-07-16 10:55:26
222.xxx.xxx.112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2
  신간안내-박선영 ‘오 마이 이미지’ 출간   safety     2012-10-16   3208
1
  여행 _ 전남 곡성   safety     2012-09-08   2771
0
  시가있는풍경-태풍과 풀잎(이경만)   safety     2012-09-08   2783
-1
  전 시-Now Dance   safety   -   2012-09-08   2587
-2
  영화-"광해, 왕이 된 남자"   safety   -   2012-09-08   2701
-3
  신간-안그러면아비규환(저자 닉혼비 외 | 출판사 톨 )   safety   -   2012-09-08   2653
-4
  뮤지컬-맨오브라만차   safety   -   2012-09-08   2464
-5
  인터넷유머   safety   -   2012-08-03   2602
-6
  8월의 시-오세영   safety     2012-08-03   2962
-7
  [여행]울릉도   safety     2012-08-03   2363
-8
  [전시]미국, 한국미술을 만나다   safety     2012-08-03   2519
-9
  [영화]나는 왕이로소이다   safety     2012-08-03   2320
-10
  [신간]인생의절반에서행복의길을묻다-황상규   safety     2012-08-03   2447
-11
  [뮤지컬]미남이시네요   safety     2012-08-03   2282
-12
  [문화마당]뮤지컬 시카고   safety   -   2012-07-16   2310
-13
  [영화]다크 나이트 라이즈, 도둑들, 미드나잇 인 파리, 아이스 에이지 4   safety   -   2012-07-16   2508
-14
  [7월의 詩]7월이 오면-오정방   safety   -   2012-07-16   2265
-15
  [여행]충남 금산   safety   -   2012-07-16   2310
-16
  [이달의 운세]구박사의 7월운세   safety   -   2012-07-16   2248
-17
  [인터넷유머]콧노래   safety   -   2012-07-16   210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51 | 52 | 53 | 54 | 55 | 56 | 57 
회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일로 10길 27 (구로1동650-4) SK허브수오피스텔 B동 901호  |  대표전화 : 02)866-3301  |  팩스 : 02)866-338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844  |  등록년월일 : 2011년 11월 22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선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세용
Copyright © 2011 안전정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afetyin@safety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