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2022 12월호 여행-‘충주 활옥동굴’
 닉네임 : 안전정보  2022-11-28 16:13:10   조회: 398   
 첨부 : 182 사진1 아이들이 좋아하는 _해양세계_ 빛 조형물-최갑수 촬영.jpg (150474 Byte) 
폐광에서 신비로운 동굴
‘충주 활옥동굴’


충주호 변에 있는 활옥동굴은 최근 방송과 SNS에 ‘핫 플레이스’로 오르내리면서 많은 관광객이 찾는다. 활옥동굴은 1900년 발견되고 일제강점기(1922년)에 개발을 시작한 국내 유일의 백옥·활석·백운석 광산이다. 조선 시대 충주에서 채굴한 활석이 왕실 약재로 사용됐다고 한다. 활석은 지금도 활용도가 높다. 순도가 높은 활석은 화장품 원료와 베이비파우더로, 순도가 낮은 활석은 윤활제와 구두약, 세면도구 등 생활용품으로 쓰인다.
활옥동굴은 한때 8000여 명이 일할 정도로 잘나가는 광산이었지만, 값싼 중국산 활석이 수입되면서 낮은 채산성으로 적자를 견디지 못하고 결국 폐광했다. 오랫동안 방치된 활옥동굴이 2019년 동굴 테마파크로 다시 태어났다. 갱도 2.5km 구간에 각종 빛 조형물과 교육장, 공연장, 건강테라피존 등을 꾸며 훌륭한 관광자원으로 변모했다.
동굴은 높고 넓고 깊다. 길이가 57km(비공식 87km)에 달한다. ‘대한민국 최고의 동굴 테마파크’로 불리며, 연간 100만 명 이상이 찾는 경기도 광명시의 광명동굴보다 규모가 크다고 한다. 매표소를 지나 입구에 들어서면 바깥과 전혀 다른 기온에 놀란다. 1℃로 쌀쌀한 날씨에 숨을 쉴 때마다 하얀 입김이 나오는데, 동굴 속은 오히려 아늑하다. 활옥동굴은 평균기온 11~15℃로, 여름에 시원하고 겨울에 따뜻하다고 한다.
방문객이 가장 먼저 만나는 공간은 건강테라피존이다. 친환경 활옥을 체험할 수 있는 곳으로, 동굴에서 나오는 음이온과 원적외선이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해준다. 활석과 황토석으로 만든 1인용 황토 아궁이를 설치했는데, 각종 성인병 치료에 효과가 있다고 한다. 건강테라피존을 지나면 황토석 코너다. 황토가 수만 년 동안 퇴적작용과 압력을 견디며 딱딱하게 굳은 황토석도 원적외선이 많이 발생해 면역력 증대에 좋다고 한다.
동굴 곳곳에 네온을 이용한 조형물이 있어 신비로움을 더한다. 전갈과 지네, 호랑이 등 조각가가 만든 예술품처럼 보이는 조형물을 감상하며 여기저기 다니다 보면 시간 가는 줄 모른다. 아이들은 해양 세계를 테마로 꾸민 곳을 특히 좋아한다. 돌고래와 조개, 산호초 등 아름다운 조형물이 바닷속 신비를 보여주는 듯하다.
활옥동굴 여행의 하이라이트는 암반수가 고여 생긴 호수다. 동굴 안에 호수가 있다는 것만으로 신비로운데, 맑은 물에 사는 은어와 황금송어가 헤엄친다니 놀랍다. 신나는 체험도 가능하다. 2~3인용 투명 카약을 타고 여유롭게 동굴을 유람하다니! 카약을 타기 위해 이곳에 온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아직 개발되지 않았지만, 활옥동굴 지하에는 지름이 무려 800m나 되는 호수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동굴농원도 이채롭다. 갱도에 약 1200㎡ 공간을 마련해 고추냉이를 시험 재배하고 있다. 고추냉이는 온도에 민감한 작물인데, 1년 내내 일정한 온도를 유지하는 동굴의 특성상 재배에 적합하다고 한다. 이곳에서 재배한 고추냉이로 만든 장아찌를 사면 식사 때마다 여행지가 기억나는 기념품이 될 것 같다.
이 밖에 와인저장고와 식초저장고, 동굴오락실 등을 갖춰 한나절 가족 여행지로 손색이 없다. 와인도 시음해볼 수 있는데, 충주에서 재배한 사과로 빚은 와인이 외국 와인 못지않게 달콤하다.
수주팔봉은 요즘 충주에서 뜨는 여행지다. 깎아지른 듯한 암벽이 달천 변을 따라 늘어섰다. 조선 철종이 수주팔봉의 아름다움에 반해 달천에 발을 담그고 놀았다는 이야기가 전해진다. 암벽 사이로 아찔한 출렁다리가 놓였다. <자료 한국관광공사>
2022-11-28 16:13:10
221.xxx.xxx.22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1082
  2023 5월호 시-5월을 드립니다   안전정보   -   2023-04-26   140
1081
  2023 5월호 여행-제주도   안전정보     2023-04-26   144
1080
  2023 4월호 여행-울릉도   안전정보     2023-03-28   207
1079
  2023 4월호 디카시-우수 무렵   안전정보     2023-03-28   222
1078
  2023 4월호 시-유채꽃   안전정보   -   2023-03-28   189
1077
  2023 4월호 공연-2023 함께, 봄   안전정보   -   2023-03-28   172
1076
  2023 4월호 공연-국립무용단 ‘넥스트 스텝 Ⅲ: 안무가 프로젝트’   안전정보     2023-03-28   171
1075
  2023 4월호 공연-깊은 공감과 강렬한 여운 ‘아마데우스’   안전정보     2023-03-28   154
1074
  2023 4월호 전시-앙드레 브라질리에   안전정보     2023-03-28   187
1073
  2023 4월호 신간-기적 만들기   안전정보     2023-03-28   198
1072
  2023 4월호 신간-영웅   안전정보     2023-03-28   173
1071
  2023 3월호 신간-자연을 산책하며 빛그림 그리기   안전정보     2023-02-25   226
1070
  2023 3월호 신간-FIND ME   안전정보     2023-02-25   305
1069
  2023 3월호 전시-‘연결의 형상들’ 개최   안전정보     2023-02-25   267
1068
  2023 3월호 전시-‘Diving into the Unknown’전   안전정보     2023-02-25   211
1067
  2023 3월호 공연- ‘은밀하게 위대하게:THE LAST’   안전정보     2023-02-25   235
1066
  2023 3월호 여행-무주   안전정보     2023-02-25   325
1065
  2023 3월호 디카시-미완의 사랑   안전정보     2023-02-25   275
1064
  2023 3월호 시-삼월   안전정보   -   2023-02-25   256
1063
  2023 2월호 여행-충남 예산   안전정보     2023-01-27   30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회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일로 10길 27 (구로1동650-4) SK허브수오피스텔 B동 901호  |  대표전화 : 02)866-3301  |  팩스 : 02)866-338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844  |  등록년월일 : 2011년 11월 22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선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세용
Copyright © 2011 안전정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afetyin@safety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