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2022 02월호-여행-선유도
 닉네임 : 안전정보  2022-01-27 14:58:04   조회: 1339   
 첨부 : 가볍고 날렵한 아치 형태의 선유교_권다현촬영.jpg (229871 Byte) 
여행 - 선유도
친환경 생태 공원 ‘선유도’


선유도는 본래 한강 변에 솟은 봉우리였다. 아름다운 경치 덕분에 ‘신선이 놀던 산’이란 뜻으로 선유봉(仙遊峰)이라 불렸다.
선유도공원으로 들어가는 방법은 두 가지다. 지하철이나 버스를 타고 양화대교에서 이어지는 정문을 이용하거나, 양화선착장 주변 공영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선유교를 건너는 방법이다(공원 내에는 장애인주차장만 있다). 선유도 남쪽과 양화한강공원을 잇는 선유교는 서울시와 프랑스가 새천년맞이 공동 기념사업으로 건설한 보행자 전용 다리다. 프랑스의 유명 건축가가 설계했으며, 가볍고 날렵한 아치형이 돋보여 ‘무지개다리’로도 불린다. 밤에는 알록달록한 조명이 낭만적인 분위기를 더한다.
선유도공원 정문에 들어서면 가장 먼저 관리사무소 건물이 눈에 띈다. 이 건물은 수조에 모래와 자갈 등을 담아 불순물을 걸러내는 여과지였다. 수조가 있던 지하 공간은 장애인주차장과 공원관리실로, 여과지의 물을 관리하던 지상 건물은 방문자안내소로 쓰인다. 내부에 선유도공원의 파란만장한 역사를 담은 사진 자료가 전시되니 꼭 한번 들러보기를 추천한다.
이어 선인들의 풍류가 느껴지는 선유정, 송수 펌프실을 문화 공간으로 꾸민 ‘선유도 이야기관’, 정수지의 콘크리트 상판 지붕을 들어내고 기둥만 남긴 ‘녹색 기둥의 정원’이 발길을 멈추게 한다. 특히 선유도공원의 인기 포토 존으로 꼽히는 녹색 기둥의 정원은 규칙적으로 배치된 콘크리트 기둥을 휘감은 담쟁이덩굴이 계절마다 다채로운 빛깔의 생명력을 더한다. 마치 어떤 의도를 담아 제작한 예술 작품처럼 보인다.
옛 침전지의 구조물이 가장 온전하게 남은 ‘시간의 정원’도 손꼽히는 출사지다. 회색 콘크리트와 곳곳에 드러난 철근, 그 사이로 움튼 다양한 식물이 선유도가 품은 시간의 흐름을 자연스레 보여준다. 이어 정수장의 농축조와 조정조를 활용한 ‘환경 교실’ ‘환경 놀이마당’, 원형극장이 시민에게 소중한 휴식처를 제공한다. 한강이 바라보이는 곳에는 취수 펌프장을 리모델링한 카페 ‘나루’가 평화로운 전망을 선물한다. 선유교와 이어지는 선유도전망대에선 한강 너머 북한산과 안산, 난지도쓰레기매립장이 다시 태어난 하늘공원이 한눈에 들어온다. 선유도공원은 매일 오전 6시부터 자정까지 이용 가능하다.
선유도공원에서 자동차로 15분 거리에 문래창작촌이 있다. 일제강점기에 면직물 공장이 번성한 이곳은 경제개발과 함께 쇠를 깎고 철판을 자르는 소규모 철강 공장과 철물상이 자리 잡았다. 한때 ‘철강 산업의 메카’로 불렸지만, 도시가 확장하고 환경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이들은 점차 설 자리를 잃었다. 하나둘 공장이 떠나간 자리에 값싼 임대료를 이유로 예술인이 모여들었다. 그렇게 형성된 문래창작촌은 쇠망치 소리와 아담한 갤러리, 골목과 예쁜 카페가 공존한다. 낡은 담벼락에 그려진 아기자기한 벽화가 소소한 재미를 준다.
<자료 한국관광공사>
2022-01-27 14:58:04
123.xxx.xxx.11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882
  2022 02월호 신간-내가 쓰는 영업 시나리오   안전정보     2022-01-27   1522
881
  2022 02월호 신간-중국문화를 알면 중국이 보인다 중화   안전정보     2022-01-27   1189
880
  2022 02월호 디카시-우리가 남이가   안전정보     2022-01-27   1375
879
  2022 02월호-여행-선유도   안전정보     2022-01-27   1339
878
  2022 02월호-시-눈 오는 소리   안전정보   -   2022-01-27   1290
877
  2022 01월호 여행-충주 활옥동굴으로 떠나보자   안전정보     2021-12-29   1383
876
  2022 01월호 공연-공연 ‘비넥스트(BENXT)’ 선정, 13개팀 공연   안전정보     2021-12-29   1401
875
  2022 01월호 공연-공연 82년생 김지영, 8월 초연   안전정보     2021-12-29   1250
874
  2022 01월호 신간-무궁화꽃이 피었습니까   안전정보     2021-12-29   1250
873
  2022 01월호 신간-응급의학을 빛낸 인물   안전정보     2021-12-29   1144
872
  2022 01월호 전시-국제인공지능대전(AI EXPO KOREA) 개최   안전정보     2021-12-29   1493
871
  2022 01월호 디카시-미분양   안전정보     2021-12-29   1215
870
  2022 01월호 시-겨율사랑   안전정보   -   2021-12-29   1334
869
  2021 12월호 여행-경북 울진 금강소나무숲길   안전정보     2021-11-26   1174
868
  2021 12월호 공연-더 토핑(The Topping)   안전정보     2021-11-26   1402
867
  2021 12월호 공연-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프렌치 오리지널   안전정보     2021-11-26   1252
866
  2021 12월호 신간-우리도 사랑을 한다   안전정보     2021-11-26   1207
865
  2021 12월호 신간-마흔, 더 이상 살찌지 않는 식단   안전정보     2021-11-26   1402
864
  2021 12월호 전시-‘현대 커미션: 아니카 이: In Love With the World’   안전정보     2021-11-26   1221
863
  2021 12월호 디카시-수다 삼매경   안전정보     2021-11-26   1308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회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일로 10길 27 (구로1동650-4) SK허브수오피스텔 B동 901호  |  대표전화 : 02)866-3301  |  팩스 : 02)866-338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844  |  등록년월일 : 2011년 11월 22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선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세용
Copyright © 2011 안전정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afetyin@safety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