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2020 12월호 여행-제주 추자도
 닉네임 : 안전정보  2020-11-27 19:47:31   조회: 1378   
 첨부 : 1 추자도 풍경.jpg (283417 Byte) 
보석 같은 섬에 예술을 덧입히다 ‘추자도’


추자도는 제주도에서 배 타고 한 시간을 가야 하는 섬 속의 섬이다. 총 42개 섬 가운데 상추자도와 하추차도를 비롯해 유인도가 4개 있으며, 나머지는 모두 무인도다.
추자항은 면사무소와 여러 행정기관이 자리한 섬의 중심지로, 여객선터미널 뒤쪽 골목을 따라가면 치유의언덕에 이른다. 바다 한가운데 있는 추자도에도 분단의 상처가 깊다. 언덕에 있는 반공탑은 1974년 일어난 간첩 사건 때 희생된 이들을 추모하기 위해 세웠다. 김동원 작가가 그 옆에 낡은 정자를 단장해 아픈 역사를 보듬고 치유하기 위한 장소로 만들었다. 정자에 서면 평화로운 풍경에 마음이 따뜻해진다.
섬마을 골목은 아기자기한 즐거움을 선사한다. 대서리 벽화 골목은 푸른 바다로 채워진 동화 같은 공간이다. 춤을 추듯 일렁이는 파도를 따라 추자10경을 담은 벽화가 하나둘 모습을 드러낸다. 골목 곳곳에 물이 귀한 시절에 쓰던 100년 넘은 우물이 있어 또 다른 볼거리를 선사한다. 영흥리에는 색색 타일로 꾸민 벽화 골목이 반긴다. 섬세한 손길로 표현한 바닷속 세상과 예쁜 꽃밭을 누비는 동안, 발걸음이 가벼워지고 콧노래가 절로 나온다.
추자대교를 건너 묵리로 향하는 고갯길에 아름다운 바다와 작은 섬을 배경처럼 두른 포토 존이 있으니 놓치지 말자. 시야가 맑은 날에는 바다 너머 수평선 위로 한라산이 보이는 명당이다. 언덕을 내려오면 언어유희를 즐기는 재미난 건물이 여행객을 맞이한다. 홍지희 작가가 낡은 어촌계 창고를 소통의 장소로 바꾼 묵리 낱말고개다. 건물 안에 수많은 글자가 겹겹이 쌓였다. 추자도를 여행하는 느낌이나 의미 있는 문구를 만들어 외벽 글자판을 장식해보자. 글자의 바다에서 헤매다 보면 갖가지 낱말이 어우러지면서 뜻하지 않은 단어나 문장이 탄생하기도 한다.
신양2리에는 제주도와 추자도를 오가는 카페리가 닿는 신양항이 있다. 추자도에 차를 가져가려면 이곳을 거쳐야 한다. 광장에서 눈길을 끄는 ‘ㅊ 자형’ 조형물은 하석홍 작가의 ‘춤추자’다. 추자도, 최고, 최영 장군, 참굴비 등 섬이 품은 다양한 의미를 담았다. 사람이 팔 벌리고 서 있는 큰대(大)자로 보이기도 한다. 맞은편에는 옛 냉동 창고를 활용한 후풍갤러리가 일반인을 대상으로 곧 문을 열 예정이다.
신양1리와 예초리는 신유박해와 관련한 숨은 역사를 간직한 마을이다. 정약용의 조카이자 신유박해 때 능지처사를 당한 황사영의 아내 정난주가 두 살배기 아들 황경한과 제주도로 유배 가는 도중, 죄인으로 살아갈 아들이 염려돼 추자도에 몰래 두고 떠났다는 이야기가 내려온다. 황경한은 이곳에서 자라고 결혼해 자손을 낳으며 추자도의 황씨 입도조가 됐다. 신양리 산 언덕에 황경한의묘가 있으며, 여기서 내려다보이는 바닷가 절벽 바위에 눈물의십자가가 세워져 모자의 슬픈 이야기를 전한다.
추자도 여행은 버스와 택시를 이용하자. 추자항여객선터미널에서 출발하는 버스는 추자도 여러 마을을 연결하는 주요 교통수단이다. 배차 간격이 길지만, 시선이 닿는 곳마다 풍경이 아름답고 걷기도 좋아 마음이 절로 느긋해진다. 여럿이 여행한다면 택시나 승합차를 빌려 섬을 자유롭게 돌아볼 수 있다. 면사무소 옆에 추자도여행자센터와 탐방객쉼터가 있다. 추자도의 매력을 제대로 느끼려면 적어도 하룻밤 묵어가며 여행하는 게 좋다.
<자료 한국관광공사>
2020-11-27 19:47:31
175.xxx.xxx.109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922
  2021 2월호 여행-외국인이 탐방할 산   안전정보     2021-01-29   1233
921
  2021 2월호 시-봄이 올때까지는   안전정보   -   2021-01-29   1250
920
  2021 1월호 신간-타로, 희망을 펼치다   안전정보     2020-12-29   1405
919
  2021 1월호 신간-리더다움   안전정보     2020-12-29   1443
918
  2021 1월호 공연-뮤지컬 ‘올 댓 상하이’   안전정보     2020-12-29   1308
917
  2021 1월호 공연-박민 바이올린 독주회   안전정보     2020-12-29   1320
916
  2021 1월호 공연-얼음   안전정보     2020-12-29   1293
915
  2021 1월호 공연-가족음악극 ‘한여름 밤의 꿈’   안전정보     2020-12-29   1399
914
  2021 1월호 시-새해 아침   안전정보   -   2020-12-29   1372
913
  2020 12월호 공연-서울시합창단 제125회 특별연주회 ‘헨델, 메시아’   안전정보     2020-11-27   1521
912
  2020 12월호 공연-랑랑 피아노 리사이틀   안전정보     2020-11-27   1585
911
  2020 12월호 공연-더 토핑   안전정보     2020-11-27   1455
910
  2020 12월호 공연-유자 왕 피아노 리사이틀   안전정보     2020-11-27   1413
909
  2020 12월호 전시-ㄱ의 순간   안전정보     2020-11-27   1403
908
  2020 12월호 전시- Hullo Hullo Following-on 노년의 Swagger, 로즈 와일리   안전정보     2020-11-27   1569
907
  2020 12월호 신간-‘오늘도 인생의 깨달음을 만났습니다’   안전정보     2020-11-27   1413
906
  2020 12월호 신간-‘세계미래보고서 2021’   안전정보     2020-11-27   1481
905
  2020 12월호 여행-제주 추자도   안전정보     2020-11-27   1378
904
  2020 12월호 시- 겨울 사랑   안전정보   -   2020-11-27   1445
903
  생각을 바꿔야 안전이 보인다   안전정보     2020-11-16   1497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회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일로 10길 27 (구로1동650-4) SK허브수오피스텔 B동 901호  |  대표전화 : 02)866-3301  |  팩스 : 02)866-338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844  |  등록년월일 : 2011년 11월 22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선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세용
Copyright © 2011 안전정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afetyin@safety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