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2020 03월호 여행-전남 벌교
 닉네임 : 안전정보  2020-02-27 10:09:28   조회: 1989   
 첨부 : 내전마을 매생이밭-최갑수 촬영.jpg (112926 Byte) 
겨울 바다의 선물, 벌교 꼬막과 장흥 매생이


기름진 갯벌에서 조개는 통통하게 살이 오르고, 바닷물고기는 튼실해지며, 차가운 물속에서 해초는 연하고 부드러워진다. 지금이 아니면 맛보지 못할 바다의 겨울 진미가 있으니, 바로 꼬막과 매생이다. 냉장·냉동 기술이 발달해 사시사철 먹을 수 있다지만, 제철에 먹는 맛에 비할 바 아니다.
꼬막 하면 떠오르는 곳이 벌교다. 부드러우면서도 쫄깃한 맛이 일품인 꼬막은 지금이 가장 맛 좋고 많이 날 시기다. 지난 주말에 찾은 벌교에는 꼬막 자루가 장거리에 수북이 쌓여 있었다.
꼬막은 세 종류가 있다. 우리가 흔히 먹는 새꼬막은 ‘똥꼬막’이라고도 하며, 껍데기에 난 골의 폭이 좁고 표면에 털이 있다. 제사상에 오르기 때문에 ‘제사 꼬막’으로도 불리는 참꼬막은 고급 꼬막으로, 껍데기가 두껍고 골이 깊다. 새꼬막은 배를 이용해 대량으로 채취하고, 참꼬막은 갯벌에 1인용 ‘뻘배(널)’를 밀고 들어가 직접 캔다. 완전히 성장하는 데 새꼬막은 2년, 참꼬막은 4년이 걸린다. 값도 참꼬막이 새꼬막보다 5배 정도 비싸다. 새꼬막은 쫄깃해서 무침이나 전으로, 참꼬막은 즙이 많아 데쳐서 먹는다. 피꼬막은 새꼬막이나 참꼬막보다 2~3배 이상 크다.
벌교에서 꼬막을 먹는 가장 대중적인 방법은 꼬막정식을 내는 식당에 가는 것이다. 한 집 건너 하나가 꼬막정식을 파는 식당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기 때문이다. 1인당 2만원 정도면 꼬막을 배불리 먹을 수 있다. 데친 참꼬막, 꼬막을 듬뿍 넣고 부친 전, 갖은 채소를 곁들여 매콤하고 새콤한 회무침, 새꼬막을 푸짐하게 넣은 된장찌개 등이 나온다. 나중에 공깃밥을 주문해 참기름 한 숟가락 둘러 비벼도 별미다.
벌교 옆 장흥에서는 매생이가 한창이다. 매생이는 장흥과 완도, 고흥 등에서 나지만, 올이 가늘고 부드러우며 바다 향이 진한 장흥 내전마을 매생이를 최고로 친다. 내전마을에서는 모두 24가구가 매생이밭 35ha를 일군다. 매생이도 다른 바다 작물처럼 나는 기간이 점점 줄어든다. 예전에는 12월부터 이듬해 3월까지 채취했지만, 올해는 2월 중순까지 채취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바다가 따뜻해졌기 때문이다. 십수 년 전만 해도 김을 양식하는 주민은 매생이를 ‘웬수’로 여겼다. 김발에 매생이가 붙는데, 매생이가 섞인 김은 반값도 못 받기 때문이다. 이제는 매생이가 김과 자리를 바꿨다.
남도 사람들은 매생이를 주로 탕으로 먹는다. 옛날에는 돼지고기와 함께 끓였다는데, 요즘은 대부분 굴을 넣고 끓인다. 방법은 간단하다. 민물에 헹군 매생이에 물을 붓고, 굴과 다진 마늘을 넣고 끓인다. 소금이나 조선간장으로 간하고, 참기름 한두 방울과 참깨를 뿌려 낸다. 오래 끓이면 매생이가 녹아 물처럼 되기 쉬우니, 한소끔 끓자마자 불을 꺼야 한다. 장흥 토박이들은 “매생이탕에 나무젓가락을 꽂았을 때 서 있어야 매생이가 적당히 들어간 거예요. 매생이는 젓가락으로 건져 먹어야죠”라고 설명한다. 정남진장흥토요시장에 매생이탕과 매생이떡국을 내는 식당이 여럿이다.
2020-02-27 10:09:28
220.xxx.xxx.193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802
  2020 12월호 여행-제주 추자도   안전정보     2020-11-27   1904
801
  2020 12월호 시- 겨울 사랑   안전정보   -   2020-11-27   2102
800
  생각을 바꿔야 안전이 보인다   안전정보     2020-11-16   2047
799
  2020 11월호 전시-My Dear 피노키오展   안전정보     2020-10-30   2151
798
  2020 11월호 전시-‘광화문 랩소디 Gwanghwamun Rhapsody’   안전정보     2020-10-30   2324
797
  2020 11월호 공연-송년발레 ‘호두까기인형’   안전정보     2020-10-30   1853
796
  2020 11월호 공연-2020 디즈니 인 콘서트   안전정보     2020-10-30   2350
795
  2020 11월호 공연-작은 아씨들   안전정보     2020-10-30   2114
794
  2020 11월호 공연-제57회 정기공연 ‘토스카’   안전정보     2020-10-30   1893
793
  2020 11월호 신간-운의 힘   안전정보     2020-10-30   1919
792
  2020 11월호 신간-‘언택트시대 여행처방전’   안전정보     2020-10-30   1792
791
  2020 11월호 여행-홍천 모곡밤벌유원지   안전정보     2020-10-30   1905
790
  2020 11월호 시-11월   안전정보   -   2020-10-30   1847
789
  2020 10월호 공연-뮤지컬 `작은 아씨들`   안전정보     2020-09-26   2328
788
  2020 10월호 공연-스토리텔링오페라 카발레리아루스티카나 & 팔리아치   안전정보     2020-09-26   2264
787
  2020 10월호 공연-‘연분’   안전정보     2020-09-26   1920
786
  2020 10월호 공연-‘아리 아라리’   안전정보     2020-09-26   2017
785
  2020 10월호 전시-아부다비 국제 사냥·승마 전시회   안전정보     2020-09-26   2083
784
  2020 10월호 전시-‘유에민쥔 한 시대를 웃다!’   안전정보     2020-09-26   2020
783
  2020 10월호 신간-노래하는 새와 뱀의 발라드   안전정보     2020-09-26   1988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회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일로 10길 27 (구로1동650-4) SK허브수오피스텔 B동 901호  |  대표전화 : 02)866-3301  |  팩스 : 02)866-338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844  |  등록년월일 : 2011년 11월 22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선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세용
Copyright © 2011 안전정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afetyin@safety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