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6월호] 여행 - 강원 고성
 닉네임 : 안전정보  2019-05-30 12:09:06   조회: 2011   
 첨부 : DMZ의 _D_자를 형상화한 고성통일전망타워.jpg (171884 Byte) 
북녁 땅이 한 눈에… 강원도 고성


남과 북은 역사를 함께 굴려 나가는 수레바퀴 한 쌍에 비유할 만하다. 항상 같은 거리를 유지하고 달리는 두 바퀴는 때로 삐거덕거리는가 하면, 때로 조화롭게 호흡을 맞추기도 한다.
최근 1년여 동안 남북의 수레바퀴가 멋진 팀워크를 선보이며 한반도에도 평화의 기류가 흐른다. 북한이 우리에게 ‘멀고도 가까운’ 존재임을 실감한 시기다. 강원도 고성군에 가면 북한의 멀고도 가까운 거리감을 체득할 수 있다.
2018년 12월 개관한 고성통일전망타워는 종전 통일전망대보다 훨씬 높은 곳에 위치해, 북녘땅이 한눈에 내다보인다.
고성통일전망타워
고성의 새로운 명소 고성통일전망타워가 위치한 북쪽 지역은 지난 4월에 발생한 산불에 피해를 당하지 않았다. ‘여행이 또 다른 기부’라는 말을 떠올리며 고성통일전망타워로 향한다. 국도7호선을 타고 북쪽 끝까지 가면 고성통일전망타워에 이르지만, 내처 달릴 수는 없다. 통일안보공원에서 출입 신고 절차를 밟아야 하기 때문. 출입 신청서를 작성하고 안보 교육을 받은 뒤, 정해진 시간에 본인 차를 타고 이동한다. 시간이 남으면 통일안보공원에서 북한 상품이나 지역 특산품을 구경하자. 2018 남북정상회담 기념우표도 판매한다. 고성통일전망타워까지 약 10km 거리인데, 중간에 제진검문소를 지난다. 이곳에서 출입 신청서를 제출하고 민통선 차량 출입증을 받는다. 이제 차량의 블랙박스도 꺼야 한다. 이런 절차를 거치며 우리가 분단국가에 살고 있음을 실감한다.
해발 70m에 건립된 고성통일전망타워는 높이 34m로 멀리서도 눈에 띈다. 군부대 외 대형 건물이 별로 없는 이곳에서 단연 돋보이는 랜드마크다. 고성통일전망타워는 종전 통일전망대 옆에 있는데, 두 건물은 세월의 간극만큼 대조적이다. 통일전망대는 1984년 2월, 고성통일전망타워는 2018년 12월 개관했다. 이제는 허름해진 2층 높이 통일전망대와 알파벳 ‘D’의 날렵한 선을 뽐내는 고성통일전망타워는 외관부터 약 35년이라는 시간의 흐름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DMZ의 ‘D 자’를 형상화한 고성통일전망타워는 1층과 2층이 붙어 있고, 3층은 엘리베이터와 계단, 양 축대를 지지대 삼아 공중에 뜬 형태다. 1층에는 안내 데스크와 특산품홍보장 등이 있고, 2층에는 전망교육실과 통일홍보관, 3층에는 전망대가 자리한다. 1층으로 들어가면 이산가족 관련 사진이 있다.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등재된 KBS 특별 생방송 ‘이산가족을 찾습니다’ 사진을 전시하는 것. 조망이 탁 트인 야외전망대도 있다.

야외전망대
야외전망대로 나가기 전, 2층 전망교육실에 방문하자. 전면이 유리로 된 교육실에서 해설자가 눈앞에 보이는 장소를 하나하나 설명해준다.
왼쪽으로 고개를 돌리니 멀리 금강산 신선대와 옥녀봉부터 일출봉까지 보인다. 날씨와 햇빛의 방향에 따라 금강산이 선명하게 보이지 않는 때도 많다고 한다.
이렇게 안내 해설을 듣고 1층 야외전망대나 3층 전망대를 돌아봐야 효과적이다. 막연히 풍경을 감상하는 게 아니라 여기는 어디, 저기는 어디인지 알고 깊이 들여다볼 수 있기 때문이다. 교육 프로그램은 상시 진행한다. 주말에는 보통 15~30분 간격으로, 평일에는 요청하면 참여 가능하다.
2층 전망교육실을 이용한 뒤에는 통일홍보관으로 가자. 입구에 들어서면 왼쪽으로 ‘남과 북, 두 개의 고성’이라는 전시가 보인다. 세계 유일한 분단국가인 한반도 속 분단도(道)인 강원도에 위치한 분단군(郡)인 고성의 역사적 아픔을 이야기한다. 남과 북으로 나뉜 고성군을 통해 분단된 우리 현실을 다시금 직시한다. 이밖에 남북 관련 전시가 다양한데,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체험형 코너도 있다. 남북이 사용하는 단어의 차이를 알아보고 단어가 적힌 판을 붙여 북한 어린이의 일기를 완성해보는 코너, 서울에서 출발해 북한을 한 바퀴 여행하고 돌아오는 게임 코너 등이다. 규모는 작지만 알찬 내용이 많으니 꼼꼼히 돌아보자. 두 면이 통유리라 시원한 전망은 덤이다.
2019-05-30 12:09:06
220.xxx.xxx.193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742
  [8월호] 전시 - 내셔널지오그래픽   안전정보     2019-07-30   2125
741
  [8월호] 영화 - 롱샷   안전정보   -   2019-07-30   2063
740
  [8월호] 영화 - 나랏말싸미   안전정보     2019-07-30   1931
739
  [8월호] 신간 - 드로잉 피직스   안전정보     2019-07-30   1877
738
  [8월호] 신간 - 뼈여행   안전정보   -   2019-07-30   1761
737
  [8월호] 공연 - 한여름밤의 호두까기인형   안전정보     2019-07-30   1841
736
  [8월호] 공연 - 투란도트   안전정보     2019-07-30   1995
735
  [8월호] 시 - 나태주   안전정보   -   2019-07-29   1954
734
  [8월호] 여행 - 경기 안산   안전정보     2019-07-29   1890
733
  [7월호] 시 - 7월의 바다   안전정보   -   2019-06-26   1949
732
  [7월호] 여행 - 인천 영흥도   안전정보     2019-06-26   1819
731
  [7월호] 전시 - 혁명, 그 위대한 고통 20세기 현대미술의 혁명가들   안전정보     2019-06-26   2105
730
  [7월호] 전시 - 나는 광대다 베르나르 뷔페전 : 천재의 캔버스   안전정보     2019-06-26   2012
729
  [7월호] 영화 - 나이트메어 시네마   안전정보     2019-06-26   2109
728
  [7월호] 영화 - 비스트   안전정보     2019-06-26   2151
727
  [7월호] 신간 - 월스트리트 권트투자의 법칙   안전정보     2019-06-26   2055
726
  [7월호] 신간 - 죽고 싶은데 살고 싶다   안전정보     2019-06-26   2026
725
  [7월호] 신간 - 컨셉있는 공간   안전정보     2019-06-26   2145
724
  [7월호] 공연 - 텃밭킬러   안전정보     2019-06-26   2028
723
  [7월호] 공연 - 엑스칼리버   안전정보     2019-06-26   204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회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일로 10길 27 (구로1동650-4) SK허브수오피스텔 B동 901호  |  대표전화 : 02)866-3301  |  팩스 : 02)866-338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844  |  등록년월일 : 2011년 11월 22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선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세용
Copyright © 2011 안전정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afetyin@safetyin.co.kr